쏜애플이 인기는 인기인가보다. 유튜브에만 올려두고 블로그엔 아직 안걸었는데 벌써 조회수가 꽤 올라가있네;;

뭔가 픽셀을 놓치고 봤더니 되게 오랜만에 보는 느낌이다.
생각해보면 올해 내 생일날 처음 봤으니... 닭살돋게 표현하자면 "선물처럼 다가온 밴드"인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넉달만에 이렇게 크게 방을 파고 들어앉을 줄이야. 대단한게지.

청색증에서 오렌지의 시간으로 이어지는 흐름 매우 좋다.
오렌지의 시간은 들을 때 마다 느낌이 묘한데... 어떻게 표현해야할지를 모르겠네.
곱씹으며 들어봐야지.



by 노리. 2013. 6. 24. 12: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