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청나게 기대했던 브로큰 발렌타인과의 조인트 무대.
말로 설명해서 무에하랴. 눈으로 보고 귀로 즐겨야 맛!


by 노리. 2012. 6. 19. 23: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