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음파...는 사실 음악을 잘 모르지만,
그래도 게플이 이 공연과 월말 서울 페스타 이후 한동안 공연없이 앨범 작업에 매진한다고 하니.. 가야지.

한음파도 지금 한 곡 꺼내 들어보니 나쁘지 않은 것도 같고, 클럽 빵 분위기도 좋아하고 하니 일단은 고고.
이럴 때는 홍대 인근 거주하는게 참 편하고 좋단 말이지. 딱 퇴근버스 지나가는 길이니 이보다 더 좋지 않을 수 없다! ㅎㅎ



카메라까지는 시끄러워서 민폐니까, 캠이나 들고 가야지.
아.... 어쩌다보니 간만에 게플. 설렌다. -_ㅜ



 

'이야기 >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럭키루퀴!!!!!!!!!!!!!!!!!!!!!!!!!!!!!!!  (0) 2012.04.23
일요일...  (0) 2012.04.19
가야지.  (0) 2012.02.07
네번째 수강. 폭풍 드러밍의 길.  (2) 2012.01.25
아 진짜.....  (0) 2012.01.16
드디어, 폭풍 드러머의 길로. ㅎㅎ  (0) 2012.01.05
by 노리. 2012.02.07 13: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