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차 안?

늘 보던 공연이라지만 어째 이리 때마다 새롭고 즐거운지.
그래도 지방은 쉽지 않구나.







잠도 안오는 기차 안에서 이러고 노는 중 ㅋㅋ
어서어서 집에 가자스라!!

'이야기 >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후기를  (0) 2013.10.02
피곤해......  (0) 2013.09.30
서울 가는 길  (8) 2013.09.29
...재흥이 생일.  (2) 2013.09.24
꽁냥꽁냥  (0) 2013.09.23
죽지않아!!!  (2) 2013.09.16
by 노리. 2013.09.29 21:37
  • 2013.09.29 21:59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노리. 2013.09.30 01:14 신고 EDIT/DEL

      감사합니다!
      사실 안가려고 잡았던 표도 취소했었는데, 뒤늦게 동해서 질러서 다녀왔어요... 오며가며 삽질을 좀 하긴 했지만 다녀오길 잘했다는 생각이네요 ㅎㅎ
      대전에서 같이 즐겨 보아요.. ㅎ.... 좋은 밤 되세요 ^^

  • 2013.09.29 22:27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노리. 2013.09.30 01:16 신고 EDIT/DEL

      뭔가 감회가 새로워서 그랬던 것 같기도 하고, 지방 공연 다 크게 잡아놓고 티켓 판매때문에 걱정을 했는지 생각보다 많은 분들이 찾아와서 그것때문에 또 업된 것 같고 그렇더라구요. 저도 간만에 멘트 막날리면서 날아다니는 애들 보니 기분이 되게 좋더라구요 ㅎㅎㅎ
      물론 캐릭터의 매력도 있지만, 실력이 기반이 되어있으니 보는 사람들에게 자부심을 가지게 하는게 가장 큰 미덕이지요! 쉽게 빠져나갈 수 없는 아이들이에요! ㅋㅋ
      고생하셨어요~ 푹 쉬세요 ^^

  • 2013.09.30 03:17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노리. 2013.09.30 09:08 신고 EDIT/DEL

      아이코 ㅋㅋㅋㅋㅋ 저는 그런 실력은 아니되어서 취미밴드로 놀려고 찾아보려는 거거든요 ^^ 여기저기 취미밴드 알아보는 중인데.. 혹시나 그 곳에 보컬이 없어서 난리가 나거든 꼭 말씀드릴께요 ㅎㅎㅎ 관심가져주셔서 감사해요!! ^^

    • 2013.09.30 12:22 EDIT/DEL

      비밀댓글입니다

    • 노리. 2013.09.30 13:11 신고 EDIT/DEL

      인연이 되면 함께할 기회도 있고 하겠죠??? 아직 앞날을 모르는 상황이니 ㅎㅎㅎ 우리 함께 열씸히 찾아보아요 ^^ 감사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