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든, 없으면 캡쳐를 해서라도 공백을 메꾸곤 하는데.... 스롱이가 왜 맨날 자기 자식은 드럼 안시킨다고 눈에 안띈다고 툴툴거리는지 이번에 알았다.

도대체;;; 조명 시망인 공연장의 공연이라거나 위치를 잘못 잡아서 누군가, 혹은 무언가(대체로 심벌;)가 가리는 날은 아~무것도 대체가 안된다.

괜히 캡쳐하겠다고 이거저거 돌려보다가 넋놓고 그대로 보는바람에 시간만 더 잡아먹고 말이야. 다른 애들보다 한 줄이 덜 들어갔어...

아직 스롱이 시작도 제대로 안했는데 그넘아도 크게 다르지 않을 것 같아서 걱정이네 ㄷㄷㄷ


젤 아까운 건 2월 5일 럭키루퀴 가람이... 그날 참 예뻤는데 시종일관 예리에 가리고 태현이에 가리고;;;; 

어쩌겠어. 그 날은 롤코 첨 간 날이라 자리파악이 안됐었다. 꺙.

아 심지어 영상 잘찍혀서 별 걱정 안했던 굿콘마저 -_-; 답이 안나오네. 그렇다고 드럼치는애한테 얌전히 치랄 수도 없는거고 ㄷㄷㄷㄷ


여튼!

그래도 사진 뒤지고 영상 뒤지고 하면서 잘난 가람이 실컷 볼 수 있어서 느무 좋았다.

정말 볼 때마다 느끼지만- 연주고 노래고, 얘네는 애초에 난놈들임에 틀림이 없단 말이지. 막 듣고 다니긴 하지만 그래도 음악듣고 공연본 세월이 얼만데..

누나한테 그정도 눈은 있어 믿어봐 믿어봐 으흐흐흐흐흐흐흐흐흐


박가람 만세 -_-! 어우 잘났다 내새끼!




by 노리. 2013.02.06 02:08
  • 2013.02.06 19:17 ADDR EDIT/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노리. 2013.02.07 00:20 신고 EDIT/DEL

      꾸준히 잘났지요 가람이... 하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