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오는거 봐라...
우비입고 찍고있어서 별로 의식 못했는데 진짜 엄청나다.
오죽하면 내 핸폰 액정님이 돌아가셨겠니 (엉엉)

중간 기타리프를 성공적으로 담았으니 그거면 되었다.

이 곡을 마지막으로 미련을 떨치고 뒤돌아서서 물품보관소에 달려가 캠코더를 때려넣고는 
바로 월드스테이지로 이동하여 와이낫 영접. L양이 펜스를 양보해줘서 붙들고 진짜 몸이 부서져라 뛰어놀았다.
정식 초청받은 첫 여름 대형락페인데 끝까지 못본 건 아쉽.. 다음을 기약하자 얘네들아.

화이팅.



by 노리. 2013.08.06 11: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