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 엔딩아닌 엔딩곡을 차지하곤 하는 야미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렛츠락페때 생각이 잊혀지질 않아... 모두 미친듯이 뛰며 "야미!"를 외치자 내 뒤에 있던 뭇 남성... "이 노래 유명한 노래야? 왜 다들 따라불러??"
...얘야, 나도 미친듯이 따라불렀지만 그 노래 그 날 처음 들었다. 로펀도 그 날 처음 알았단다 ㅎㅎㅎㅎㅎ
그게 바로 신나는 노래의 힘! 일면식도 없는 밴드의 노래에 벌떡 일어나 춤추며 따라부르게 만드는 힘!!!

아무래도. 로맨틱펀치 이번에 탑밴드에서 일 함 내지 싶다 내 생각엔. ㅎㅎ



 
by 노리. 2012. 3. 21. 10: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