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주일만에 집에와서 짐풀고 몸녹인답시고 하는 짓이 이런 ㅋㅋㅋㅋ




모니터 그대로 캡쳐한 화면. 아 나 요즘 좀 심하구나 ㅎㅎㅎㅎ

괜찮아. 내일은 판드스 보러 갈거니까, 눈과 귀를 맑게하고 토요일날 딕펑이들 보러.. 쿨럭;;;;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여튼, 화면에 보이는 것은 작년..도 아니구나. 재작년이구나 벌써;; 여튼 그 때의 위대한 롹데이때 화면 캡쳐한 것.

갠적으로 저시기 머리가 제일 맘에 들 ㅠㅠㅠㅠ


화면에 보이는 건 요거


이뿨. 근데 의자에 앉아서 노래부를땐 되도록 어깨 펴고 앉아. 글찮아도 덩치 작은애가 그렇게 움츠려 앉으니 더 작아보이잖늬;;;





이것이 바로 미친 파슨이어라.

자 영상 변환 마저 돌려놓고 어여 할 일 하자!!!






'이야기 >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3년 1월, 일단 예정중인 공연들  (0) 2013.01.15
감기걸린 덕후 한마리  (6) 2013.01.11
내참, 뭐하는 짓이니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 2013.01.10
주절주절  (2) 2013.01.09
2013년 1월 어느날의 일상  (2) 2013.01.04
..  (2) 2012.12.30
by 노리. 2013. 1. 10. 20:33
  • Kay C 2013.01.11 08:11 ADDR EDIT/DEL REPLY

    왜요!!!!!! 자책하지 마삼 ㅎㅎㅎㅎㅎㅎㅎㅎ 저같은 눈덕들(눈으로 감상만 하는 덕후들. 촘 무리수였나? ㅎ)에겐 자비로우심의
    행동이시옵나이다!!! ㅎ
    아....도대체 저 한올한올 판타스틱한 curl은 어찌 살린걸까요? 저는 완전히 부시시...ㅠㅠ(저기 보니까 딱 피콕 보컬님같은 형상이네요)
    저도 개인적으로 빨리 빨리 태현씨 저 머리 하길 고대하고 또 고대하나이다. 최고예요, 저 스따일.
    슈스케 스따일, 딱 아니무니다.ㅎ

    그쵸? 태현씨 어깨가 좀 꾸부정...하죠? (마이크를 두 손으로 잡고 부르는 자세가 불러온 것이라 추정됩니다.)
    그래도 알흠다우니 이미 깊은 수렁에 ㅎㅎ

    오늘도 감사~

    • 노리. 2013.01.11 18:19 신고 EDIT/DEL

      기본 자세가 꾸부정..이더라구요. 좀 어깨를 폈으면 좋겠는데. 어깨도 넓지도 않은 애가 쭈그려가지고 있으면 더 왜소해보여서 안그랬음 좋겠어요 ㅎㅎㅎㅎㅎ
      머리는 어서 볶으라.. 볶으라..................................... 시위라도 할까봐요 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