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려놓고 내내 몇번을 돌려들었다. (음질이 꽤 괜찮게 녹음이 되어 다행이지)

대체적으로- 감성라인에서 내가 좋아하는 뮤지션들의 느낌을 제법 닮아있는데다가 곡 자체가 괜찮아서 이들의 노래는 자주 돌려듣게 되는데,

이 노래는 특히 마음에 든다.


왠지 익숙한 느낌을 넘어서는 것도 이들의 숙제일 수 있겠지만, 또 그만큼 장점이 될 수 있지 않을까-하고, 생각하게 만드는 좋은 곡.

정직하게 불러주는 신윤수군의 보컬도 특히 마음에 든다. 음.


사실 좀 늦게 가서 맨 앞줄을 놓치는 바람에 사이드에 자리를 잡고 찍은 영상인데, 두 사람이 다 앵글에 들어와서 영상을 찍을 수 있었던게 제법 좋으네.

아.... 이 노래 정말 마음에 든다. 


by 노리. 2013.01.06 20:24